지점정보 - 연세대 (이정순 분신사망)

  • pin 중요지점
  • pin 화장실
  • pin 박물관
  • pin 기념시설
  • pin 숙박
  • pin 묘지

* 연세대 (이정순 분신사망): 동경 126.93686127662658 , 북위 37.560176928164445 에 위치하고 있습니다.



                              



                                   91년 시위현장 및 현재 연세대 앞 철길


 



강경대의 장례식 날 노태우 정권 퇴진을 외치며 분신 자결한 이정순의 사망 사고 현장에 모여든 인파


 


 


* 고 이정순 열사 약력


 


1952년 3월19일 전라남도 순천 출생

1964년 2월 순천 남국민학교 졸업

1991년 5월 18일 연세대 정문앞 철교위에서 분신후 투신


이정순 동지는 전남 순천에서 태어나 순천 남국민학교를 졸업했다. 중학교에 가고 싶었지만 가정형편이 어려운 집안에서 7남매의 장녀인 그에게는 허락되지 않았다. 동지는 버스안내양, 가발공장 공원 등으로 일하다 부평 작전동 한독산업에서 노동자 생활을 하면서 가정살림과 동생들 학비를 뒷바라지 해주었다. 그 후 결혼을 하게 되었지만 가정형편이 매우 힘들었고 계속되는 어려움속에서도 1남 3녀를 뒷바라지하며 꿋꿋이 버텨나갔다. 그러나 불행은 연이어 닥쳐왔다. 그는 최선을 다해 시댁과 자식들을 뒷바라지했지만 세상은 그런 그에게 시련만을 안겨주었다. 그는 남편과 이혼한 뒤 식당 일을 하면서도 틈틈히 학원에 나가 한식, 중식, 일식 조리사 자격증까지 땄다. 그는 평소에 공부를 하려고 무척이나 노력했는데 동지의 그런 탐구력과 생활력은 어려운 시련에서도 그를 끊임없이 공부하게 했다. 그는 평소에 노트같은데다 많은 글과 시를 썼는데 분신 뒤 그의 방에서 그런 노트가 3권이나 나왔다고 한다. 그 뒤 이정순 동지는 성당에 열심히 다녔다고 한다. 그는 독실한 신앙생활 속에서 예수의 희생정신에 대해 깊이 감화받았던 듯하며 다른 사람을 위해 자신이 할 수 있는 일이 무엇일까를 고민하게 되었을 것이다. 그리고 마침내 91년 5월18일 오전 11시30분 경 강경대의 장례행렬이 지나가는 연세대 정문앞 철교에서 온몸에 신나를 뿌리고 “공안통치 종식, 노태우 퇴진”을 외치며 불덩어리가 되어 투신하였던 것이다.